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삼법인 三法印
http://www.templevill.com/

mcidsee8512    
애국 (mcidsee8512)
제행무상 諸行無常 / 모든 것은 변한다.
제법무아 諸法無我 / 변하는 모든 것에는 실체가 없다.
일체개고 一切皆苦 / 변하는 모든 것은 괴로움을 낳는다.
여기에 열반적정 涅槃寂靜을 넣기도 한다.
때로는 이 네가지를 넣어 사법인 四法印이라 부르기도 한다.
대한불교조계종 소속으로...
출가자는 오로지 수행과...
헐 !! 좀... 거시...
다녀가심에 고마움을 전...
글 잘읽었습니다. 묘선...
참으로 가슴아픈 일입니...
인간의 존엄을 되찾은 ...
워메! 알파고가 어디에...
國害의원 150명 감축...
모셔갑니다~ 감사합니다...
바람
해동마을
흰여울 rapids
연승. 성원스님
활구참선 수행
도라지꽃
korea
문수행
지혜림 나연실
길있는 길
 애국
삼법인 三法印
송광사 브라스 밴드
2021.08.05 20:15:52 | 불교계 소식
凡海 스님 法文 " 백중우란분절 "
2021.08.05 07:44:52 | 영상법문
육조단경 18 단박에 깨침
2021.08.04 09:13:29 | 육조단경
세월아 너만 가거라
* 세월아 너만 가거라! * 세월아 세월아 야속한 세월아! 이제 따라가기도 힘이 드는구나 우리 좀 쉬엄쉬엄 갈 터이니 우린 두고 너만 가거라 미워할 수도 뿌리칠 수도 없는 세월아! 한평생 너 따라 숨 가쁘게 달려오며 미운 정 고운 정 뒤섞인 너와 우리 이젠 우리 두고 너만 가거라 우리 이 모습 이대로 살아온 세상 뒤돌아보며 너털웃음 깔깔대며 여기 머물러 오래오래 살고 싶구나! 이젠 우린 두고 너만 가거라! - 좋은 글 中에서
2021.08.06 10:24:06 | 포토
* 어느 老人의 독백 *
* 어느 노인의 독백 * 젊었을때는 돈이없어서 못쓰고 결혼해서는 집 산다고 재형저축 째째하게 살았다. 중년이 되어서는 애들 대학 보낸다 허리띠 졸라매고 늙어서 돌아보니 나는 간데 없고 노인 하나 앉아 있다. 이는 흔들리고 임플란트 겁난다 한두개라면 몰라도... 무릎속엔 쥐새끼 한마리가 산다. 움직이면 찍찍 소리내며 지랄이다. 잉크 번진 신문활자 읽을 수가 없어 안경끼고 안경 찾아도 보이지 않는다. 걸으면 숨차고 달리면 다리아프고 앉으면 허리아프고 누우면 여기가 관인가? 좋은 직장 나가는 며느리 얻었노라 자랑 했더니 애 봐주느라 골병이고 자식한테 어쩌다 용돈 한번 타고 나면 손자 신발 사주고 빈털털이 금방이네. 효도관광 하래서 마지못해 나갔더니 다리가 후들거리고 외로운 집에서 이쁜 손주 안올때는 눈빠지게 보고싶고 오랜만에 와서는 이방 저방 뛰어 다녀 축구공에 맞은듯 정신줄이 혼미하다. 마음만 청춘이면 미친거지 정상인가 마음도 노인 몸까지 노인 견디다 버티다 더 이상 막히면 출소가 없는 요양원이라네~ 비싸게 돈주고 감옥에 간다. 석방도 안해주고 탈옥도 할수 없는곳 무기징역 모범수 되면 감형될까? 그것이 궁금하다. 지금까지 죄 지으며 살았으니 별 수가 없구나. 공소시효 있으면 안가도 될까? 아하~ 그것이 인생인가 보다! - 좋은글 中에서 -
2021.08.05 07:37:31 | 포토
어느 분의 간절한 기도
* 요즘세상.. '어느 분의 간절한 기도' * 답답한 세상, 한번 웃읍시다~ 아이고 천지신명님 하나님 부처님! 우리가 얼마나 거짓에 막말들을 했으면 주둥이를 마스크로 다 틀어막고 살라 하십니까? 우리가 얼마나 서로 다투고 싸우며 시기하고 미워 했으면 거리를 두고 살라 하십니까? 우리가 얼마나 죄를 짓고 손으로 나쁜 짓을 많이 했으면 어디를 가나 손을 씻고 소독하라 하십니까? 우리가 얼마나 열올리고 살았기에 가는곳 마다 체온을 체크하고 살아야 합니까 ? 우리가 얼마나 비밀스럽게 다녔으면 가는곳 마다 연락처를 적어야 합니까 ? 이제는 서로 사랑하고 겸손하게 살것이며 생명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개미 밟을세라 발걸음도 조심하고 진실하고 고운 말 골라서 하고 미워하지 않고 사랑하며 살겠습니다 이만 노여움 거두시고 근심걱정 없고 즐겁고 행복한 세상으로 인도 하여 주십시요 이대로 살다가 뺑 돌겠습니다!! 이대로 살다가 욕나오겠습니다!!! 부디 여기서 멈추고 정을 베푸셔서 자비와 사랑이넘치는 세상으로 만들어 주십시요. - 요즘세상.. 어느 분의 간절한 기도
2021.08.04 08:12:58 | 포토
최근 게시판
뉴욕 필 아리랑 공연
오페라 ' 축배의 노래 '
맑은하늘의 생각 나누기 블로그에서 ...
최근 방명록
2018년도 멋지고 아름답고 유익한...
*^* 아름다운 쉼터 블로그를 찾아주...
Today 1149 Total 46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