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비밀번호 로그인 | 회원가입
흰여울 rapids
http://www.templevill.com/

lotus0421    
연화심 (lotus0421)
저 이름모를 들새의 날개만큼만
세상보는 눈을 높혀 보자.
마음을 비운다는 것은 계산된 허무이지만
빈 마음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은
얼마나 자유스러운 자유인가!
좋은이야기
좋은글
지혜 & 등불
명상음악
선원사 소식
낙서
잠깐 ^&^ 웃어요
생활정보
찬불가
그 옛날 그때에는
게임-쉬었다가요
감동 - 음악
합창단 이야기
아름답고 정성스러운 공...
좋은자료 네요
너와 우리들은, 곧 자...
모두 소중한 존재들이죠...
폭죽을 보면 신기합니다...
가을은 많은 것을 생각...
감사합니다 .자료?아주...
여기는 청주 : 근...
연!!! 마니마미 먹어...
누구님의 작품인지 매우...
삼법인 三法印
바람
연승. 성원스님
해동마을
길있는 길
붓다의 메아리
연이
산산수수
달리는 큰법당
새벽
 연화심
새벽
선원사 합창단
달리는 큰법당
해동마을
연승. 성원스님

정말 소중한 것이란 무엇일까

      정말 소중한 것이란 무엇일까


      정말 소중한 것이란 무엇일까?
      정말 소중한 것은 잃어버리고 난 뒤에야
      알게 되는 것이라고 합니다.

      내 손안에 있을 때는 그것의
      귀함을 알 수가 없고
      그것이 없어지고 나면 그제야
      아 있었으면 좋을 텐데.
      그렇게 아쉬움이 남는 것이랍니다.

      무엇인가 소중한 것을 잃고 난 뒤에야
      아쉬움을 느껴보신 일이 있으십니까?
      그 때 그냥 둘 것을. 하면서
      후회해 본 일이 있으십니까?
      사람이란 그런 것이지요.

      항상 손닿는 곳에 있을 때는
      모르고 있다가 내 손을 떠나고 나면
      그렇게나 큰 미련으로 하염없이 아쉬워하는
      그런 것이 그것이 바로 사람의 모습이지요.

      내 주위에 있는 이젠 없어도 될 것
      같은 것들 이젠 더 이상 쓸모도 없고
      없어도 그다지 아쉽지 않을 것 같은
      그런 것들의 가치는 어느 정도일까요?

      혹시나 그것들을 잃고 나서야
      후회하게 되면 어떻게 할까요?
      가끔은 한 발짝 떨어져서
      바라봐 줄 필요가 있는 겁니다.

      책을 읽을 적에 너무 눈앞에 바싹대면
      무슨 글씨인지 알 수도 없듯이
      소중한 것들도 너무나 가까이 있기에
      느끼지 못한 것이 아닐까요?

      때로는 내 주위의 모두를
      잠시 한 발짝 떨어져서
      바라보는 시각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그래야 잃고 난 뒤에 아쉬운
      미련에 매달리는 그런 모습
      조금이나마 덜 겪어도 되겠지요.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2011.11.20 21:33:31 | 내 블로그 담기
현담   모두 소중한 존재들이죠. 날씨가 춥습니다. 건강유의!!!
2011.11.21 00:10:38
스팸댓글 또는 악의적인 댓글의 제한을 위해 사찰에서 블로그를 개설하신 후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11121314151617181920
Today 3 Total 371011